'드론관련주' + 1


 


이에스브이


주로 대시캠을 통해 매출을 올리고 있지만, 드론에 대한 작은 꿈을 키워나가는 기업입니다.


15년 12월 상장된 코스닥 기업입니다.


상장된 지 얼마 안된 기업답지 않게 per등의 투자 지표들이 안정되어 있고, 사업분야도 트렌디하죠.





이에스브이는 


내부적으로 생산과 연구개발에 관한 통합솔루션을 보유하고 있고, 음성 및 영상처리 기술을 보유했기에 현재 목표로 하는 사업 부문에서 경쟁력이 충분할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간단히 말하면 AP칩 설계와 이를 통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개발 기술을 모두 보유하고 있죠.


이는 모듈의 최적화를 통해 단가나 성능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다는 의미가 됩니다.


실제로도 뛰어난 기술을 바탕으로한 ODM 전략을 통해 블랙박스 시장을 과점하고 있기도 하구요.



이런 칩개발 기술은 대쉬캠이나 ASAD를 넘어서 드론과 IOT제품군으로 확대될 예정입니다.





먼저 현재의 매출 구성은

[16년 1분기 사업보고서]

 

보시다시피 주로 자동차 분야에서 매출이 나고 있습니다.


이 부분도 사실 사업부문에 스마트카라고 쓰인 것처럼 아직 성장여력이 있는 분야라고 보입니다.


최근의 대시캠은 단순한 영상처리뿐 아니라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를 장착하여 

안전운전을 위한 보조를 돕고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차선이탈경고, 졸음운전경고 등이 있죠.




현재 ADAS분야에선 수출을 타진 중이고 B2B 위주의 판매로 여러 브랜드 제조사에 납품 중입니다.


시장은 출고전 부착인 비포 마켓과 이후에 부착되는 애프터 마켓으로 구성되고 현재 이에스브이는 애프터 마켓에서 영업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홈 IOT는 주로 로봇청소기에 관한 매출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로봇청소기의 위치인식 기술을 보유, 이를 모듈화하여 납품하고 있고, 또한 향후에 오디오 사업에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보고서 상으론 현재 대기업과 선행개발을 완료했다고 되어 있네요.

(이 부분은 확인이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드론은 아주 최근 미국에 레이싱용 드론 납품 기사도 떴었죠.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606305601g


미국에 월 1천대의 레이싱드론 납품 계약이 완료 되었죠.


위에 쓴 것처럼 이에스브이는 영상처리 기술을 독자개발, 보유 중이므로 이를 적극 활용할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국내에는 F1이라는 입문용 드론이 출시된 상태이고, F3의 경우 미국 현지 공략 중입니다.


향후 드론의 경우 F1~F4의 개발을 통해 라인업을 다양화 할 계획이며, F1과 F3는 이미 양산을 시작했습니다.


또한 고정익 드론도 개발할 계획이라고 하네요.



드론은 아직 미지의 시장이고 대부분 군용이지만, 본래 군용 기술이 민간으로 퍼지고 시장이 넓어지는 건 오래전부터 보여왔던 현상이죠.


이미 드론에 대해 여러가지 활용 방안이 논의되는 것은 물론이고 레져용의 드론은 이미 시장 수요가 생기기도 했구요.




대쉬캠에서의 매출과 성장을 기반으로 홈IOT와 드론 시장을 개척해 나가려는 이에스브이의 목표는 꽤나 타당해 보입니다.



사업 부문은 이 정도로 설명을 마치고 




재무제표를 간단히 봐보도록 하죠. 





가장 큰 문제는 현금성 자산이 극도로 모자라다는 겁니다.


물론 매출채권이 정상적으로 회수된다면 문제가 없겠지요.


매출채권은 대략 2달 정도의 회전 기일을 보이고 있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통상 납품계약에서 납품까지 2달 가량이 소요된다고 하니 정상적인 사이클이라고 보입니다.



하지만 이는 사업이 아주 정상적으로 돌아갈 때 입니다. 만약 그렇지 않을 경우?


부채의 절대규모는 자산대비 적은 편이라고 할 수 있지만


유동부채의 경우, 현금성 자산 대비 굉장히 큰 액수를 보이고 있습니다.


만일 매출채권의 회수에 문제가 생긴다면 단기적으로 심각한 유동성 문제가 발생 할 수 있다고 보입니다.


매입채권 회전율도 매출채권에 비해 1달 정도 빠른 편이라 주의해야할 부분이라고 보입니다.



다만 부채비율 자체가 25%에 불과하여 문제가 생겨도 자금차입을 통해 대응이 가능할 거라고 생각됩니다.


매출부문에선


금융 및 기타사항도 거의 없어서 영업이익이 사실상 순이익과 같네요.


ROE 약 18%, 영업이익률 10% 정도로 아주 훌륭한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다만 현금흐름은


매출이 늘어나는 단계인 기업이라 그런지 


영업현금흐름은 마이너스를 기록중이고


투자현금흐름이나 재무현금흐름에선 작년에 전환상환우선주를 발행했다는 것을 제외하면 특이사항은 없는 듯 싶습니다.



현재 PER : 12.46

현재 PBR : 3.01


PBR이 굉장히 높게 나오는데 이는 이에스브이가 자체 생산이 아닌 외주를 주는 기업이기에 공장등의 대규모 유형설비가 없기 때문입니다.



총평하자면


재무적으로 큰 문제가 없고, 향후 발전 가능성이 있는 소형기업이라고 생각됩니다.


보수적으로 접근하자면, 현금성 자산이 증가하는 모습을 본 이후에 투자를 고려하는 것도 괜찮겠구요.




현 단계에서 미래주가를 산정하기엔 어려울 것 같습니다.


테마로 엮이거나, 매출이 지속 성장하거나 하는 이벤트들을 점검하며 향후에도 분석하려고 합니다.


밤에 가볍게 쓰다보니..미흡하지만 재미있게 보셨으면 좋겠습니다.


기업에 관심이 생기셨다면, 이미 와이즈레포트에 일부 투자레포트가 발행되어 있으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1. goldeight83 2016.07.15 01:57 신고 수정/삭제 답글

    많이 배우고 갑니다!